2014.12.17 03:35 | 여행/항공정보

델타에서 2015 스카이마일즈 프로그램 개편 와중에 대박 사고(?)가 하나 터졌다.

문제는 나는 내년부터 군대 또는 대체복무 등 하여간 나라를 위해 봉사해야 한다는 것

 

그래서 3만 마일 비즈 포기하고, 1만 5천짜리 1박 3일 유럽행 일단 질렀다.

취소 수수료 150불 지불할 각오하고 ㅎㅎ

 

 

 

 

 

 

유럽에서 어떠한 경우든 레이오버가 24시간을 넘을 수 없는데, KLM 0시 55분에 출발편을 찾은건 좀 대박이다 ㅋㅋㅋ

덕분에 경유지인 암스테르담에서도 약 8시간 가량의 transit 시간이 있고,

레이오버인 스톡홀름에서는 약 23시간, 거의 하루 스탑오버나 마찬가지다.

막상 어워드 차트상 목적지로 분류된 도쿄에서는 4시간여지만, 뭐 ㅎㅎ

 

 

 

 

 

델타 총 1만 5천 마일리지로 거의 1만 3천을 넘게 여행하니 대박 오류이자 딜은 맞다.

발권에 대한 구체적 팁들은 여기서 다 언급하긴 어렵고, 몇가지만

 

로그아웃 상태에서 검색, 해외결제, 1박 3일 

 

델타 신규프로모션 진행하면서 거의 공짜로 모은 마일과 유류 할증료 10만원이 유럽행 비용의 전부니,

꼭 휴가를 내서 탑승하고 싶다.

일반석이라도 스카이팀 엘리트 플러스 티어로 스키폴 라운지를 들어갈 수 있으니 꼭 리뷰해야지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