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4 20:55 | 탑승기/KE

항공사: 대한항공 (Korean Air - KE)

탑승날짜: 2017년 3월 23일

탑승편: KE 11  서울 인천 - 미국 LA (ICN-LAX)

캐빈(좌석): 18D  Business Class, Aisle

기종: Airbus A380-861 (HL7631)

비행거리: 5973 mile (11hr 00min)




무려 2년만의 국제선 탑승기로 복귀 인사드립니다.

간부이긴 하지만 군생활 시작한지 어언 26개월째, 그러나 전역까지 아직도 12개월이나 더 남아있습니다ㅋ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7:03:23 16:48:47


아실 분들은 아시겠지만 탑승권에 많은 정보들이 숨어 있습니다.

057 에어프랑스에서 발권한 O클래스 마일리지 비즈니스 티켓이죠.

VWP는 visa waiver program의 약자.


오른쪽에는 무려 15년 넘게만에 발급받은 복수여권이 있네요.

이제 다음 해외 갈때는 여권 발급 안받아도 되니 참으로 감개무량합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19:36:39


2년만에 대한항공 국제선을 탔지만 바뀐건 거의 없네요.

칼 라운지도 그대로~ 비행기도 그대로 사람 많은 거도 그대로~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7sec | F/2.2 | 0.00 EV | 4.2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7:03:23 19:40:07


그렇지만 탑승클래스가 비즈니스라서 마냥 재미 없지만은 않습니다ㅋ

혼자 타고 다니다가 어머니랑 제 남동생까지 비즈에 같이 앉아가니 사실 더 즐거웠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7:03:23 19:50:33


많지 않은 비즈 탑승률 덕분에 옆자리도 비어서 아주 편한 비행입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19:55:55


이륙전 프리드링크 서비스와 한결같은 피셔 땅콩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64 | Off Compulsory | 2017:03:23 19:57:50


크게 변함없는 대한항공 미주 비즈니스 기내식 메뉴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2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0:10:08


심지어 세이프티 비디오도 거의 그대로~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8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03:36


어뮤즈 부쉬도 그대로 같지만,

오 냅킨이 평창동계올림픽을 맞이하여 바뀌었네요.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18:46


참치 다다끼와 오렌지 - 메인밀보다 이게 더 맛있었던거 같기도 하고~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25:49


메인을 중식을 시켰기에 빵도 깔맞춤으로 꽃빵으로 준비

스프는 의외로 따뜻하고 괜찮은 맛을 보여줍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33:38


모든 장거리 노선에서 이렇게 메인 요리를 둥근 접시에 서빙하는지는 모르겠지만

개인적으로 승무원 할일도 늘어나고 그만큼 음식이 식을 찬스는 많아지고.....


한창 2014년에 날아다닐때 LA,워싱턴DC, 뉴욕 등 일부 노선에서만 했었는데 전 노선으로 확대한 걸까요?


비주얼이 좋아지는 것에 비해 잃는것도 많은듯~

중식이기 절대적인 맛 자체로 실패할 일은 없지만ㅋ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48:50


예전에는 한국출발도 미제 하겐다쯔를 줬던거 같은데, 

이건 한글표기가 있는걸 보니 확실히 우리나라에서 파는거네요.


대한민국 편의점 가격 3900원

하와이 호놀룰루 코스트고 가격 1.5불


죄송한데 한국에서는 안 사먹을께요.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30sec | F/2.2 | 0.00 EV | 4.2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7:03:23 21:55:09


기름진 음식을 많이 먹었으니 커피로 마무리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7:03:24 04:05:55


댄 380 2층 맨뒤에 있는 바에가서 이거저거 주워먹구요.

전 이제 여러번 타봐서 별 감흥이 없지만, 제 남동생은 맛깔나게 여러 사진을 찍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7:03:24 04:24:10


이번 비행에서 라면은 주문하지 않았지만,

기내에서 구워주는 쿠키가 더 맛있다고 생각합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7:03:24 05:01:23


아침 샐러드 사진은 어디론가 날아가고 메인으로 주문한 베이컨 오믈렛만 남았네요~

한식은 해물된장국이 선택가능했는데 지금 메뉴보다 훨 나았다고 하네요.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24sec | F/2.2 | 0.00 EV | 4.2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7:03:24 05:14:47


옆자리를 침대로 만들어서 잠은 거기서 자고 제 자리는 라운지로 쓰고

내리기 싫을만큼 편안한 비행이었습니다.






Apple | iPhone 6 | Normal program | Pattern | 1/15sec | F/2.2 | 0.00 EV | 4.2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7:03:24 05:22:10


사진 서순이 좀 꼬여서 디저트 사진이 마지막에 나왔네요.


거의 2년여를 국제선 비행을 하지 않고 열심히 군생활 하면서 여행이라는걸 까먹고 있었습니다.

공항에 가면서도 전혀 실감이 안났는데, 그옛날 그 좌석 그 비행기를 타면서 잃었던 감을 조금은 회복한거 같습니다.


옛날 탑승기들을 보면서 이전에는 어떤 열정으로 이렇게 열심히 글썼나 대단해 보이기까지 하네요.

또다른 후기로 조만간 다시 돌아올께요~




P.S.> 마일리지에 전혀 관심없어하던 제 남동생 - 장거리 비즈 한번 태워줬을뿐인데 지금 크마 만들러 간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